top of page

[KOR-US NOW] No more Magic of Treasury Shares?

2020. 9. 24. THU


(Korean Commercial Act) Proposed Amendment that prohibits the allotment of Shares by a newly incorporated company to the Treasury Shares of the divided company.


Following the division of a company (“A”), according to the Korean Commercial Act (“KCA”), a newly incorporated company (“B”) is established through the division of A’s target business. Shareholders of A receive B’s shares allotted by the shareholders’ share ownership percentage of A.

What happens if A has treasury shares? According to the current KCA, shares by a newly incorporated company may be allotted to the treasury shares, allowing A to receive B’s shares by the treasury shares percentage of A. In this regard, B’s list of shareholders includes A, which has the effect of strengthening the control over the newly incorporated company B by the majority shareholders (including specially related parties) of A. While the treasury shares of A do not have any voting rights in terms of the control over A, the treasury shares add control power to the majority shareholders of A by receiving the shares.


For example, if majority shareholders have 60% share ownership of A, minority shareholders have 20% and treasury shares make up the rest of 20%, upon a division of A, the majority shareholders would have a total of 80% share ownership of B (the majority shareholders’ 60% + A’s 20%) while the minority shareholders would still have 20%.

Regarding this, there has been criticism that it is unreasonable that the treasury shares are used as a means of strengthening the control of the majority shareholders while the treasury shares are the property of all shareholders purchased as the company’s assets.


The proposed amendment of KCA announced by 10 members of the ruling party of Korea prohibits the allotment of shares by a newly incorporated company (B) to a divided company (A)’s treasury shares upon a division, reflecting the above criticism.


If this proposed amendment of KCA enacts, the regulation on treasury shares would be strengthened, and it would make M&A and reorganization harder to make use of treasury shares.


To be continued.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미국 기관/기업에 대한 한국 노동법의 적용 이슈 및 육아휴직 관련 부당전직에 대한 한국 대법원 판례 소개

K-Law Consulting이 있는 LA에는 많은 한국 정부기관, 공기업, 대기업, 스타트업 등 (“미국 진출 기관/기업”)이 진출해 있습니다. 이와 같은 미국 진출 기관/기업은 한국에서 직원을 파견받거나 현지에서 직원을 채용하게 됩니다. 이러한 미국 진출 기관/기업의 노동 이슈에는 한국 노동법이 적용될까요, 아니면 미국 노동법이 적용될까요? 얼핏 생각되

미국법원에서 판결을 받아 한국에서 집행할 수 있는지에 관한 주요 대법원 판례 변경

최근 상담하여 수임한 Cross-border 케이스에서 중요하게 논의되었던 이슈에 대한 한국 대법원 판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해당 케이스를 간단히 소개하자면, 미국회사는 한국회사를 상대로 대금지급청구 소송을 미국법원에서 하고 싶습니다. 그런데 한국회사의 재산은 모두 한국에 있는 상황이라, 추후 미국법원 판결이 확정되면 한국에 가서 집행을 해야 합니다. 여

(미국) 위구르 강제노동금지법의 시행에 따른 미국 내 사업자에 대한 시사점

미국에서 무역업을 하시는 분들에게 중요한 법이 얼마 전 시행되었습니다. 많은 분들이 이미 아시고 계실 것으로 보이지만, 그 의미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해당 법의 핵심과 주요 내용 및 시사점 등을 아래에서 간단하게 정리해보았습니다. 위구르 강제노동금지법이 2022. 6. 21. 시행되었습니다. 본 법의 핵심은 다음과 같습니다. (i)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