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in Cross-border M&A

Recently, we reported about the broadening of CFIUS’s jurisdiction here. This trend has happened not only in the U.S. but also in Korea.


Like CFIUS in the U.S., there is the Act on Prevention of Divulgence and Protection of Industrial Technology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in Korea.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applies when a foreign entity (a buyer) obtains control over a Korean company (a target) which holds national core technology (the “Triggering Deal”). This Act was revised recently, which expanded the scope of application and strengthened on sanctions.


When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applies, the Korean company (a target) must obtain a pre-approval or complete a pre-reporting procedure prior to closing the Triggering Deal. For the pre-approval or the pre-reporting procedure, the Ministry of Trade, Industry and Energy will review the Triggering Deal and the Triggering Deal may be suspended, banned, or unwind depending on the results of the review.


When (1) the Triggering Deal is closed without pre-approval or pre-reporting procedure or (2) a pre-approval or a pre-reporting procedure is completed through improper means,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impose a criminal penalty of imprisonment up to 15 years or fine up to Korean Won 1.5 billion (about US Dollar 1.3 million).


The obligations under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is borne by the Korean company (a target), but the Triggering Deal can be closed only when the pre-approval or pre-reporting is completed, and the Triggering Deal can be suspended, banned or unwind according to the results of the review, so the foreign entity (a buyer) also must consider this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seriously.


Particularly, in cross-border M&A deals in which Korean tech companies are targeted,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s jurisdiction must be reviewed very carefully. Of the many cross-border M&A deals I have conducted, in some deals the buyer was changed due to the issue of the Industrial Technology Protection Act.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미국 기관/기업에 대한 한국 노동법의 적용 이슈 및 육아휴직 관련 부당전직에 대한 한국 대법원 판례 소개

K-Law Consulting이 있는 LA에는 많은 한국 정부기관, 공기업, 대기업, 스타트업 등 (“미국 진출 기관/기업”)이 진출해 있습니다. 이와 같은 미국 진출 기관/기업은 한국에서 직원을 파견받거나 현지에서 직원을 채용하게 됩니다. 이러한 미국 진출 기관/기업의 노동 이슈에는 한국 노동법이 적용될까요, 아니면 미국 노동법이 적용될까요? 얼핏 생각되

미국법원에서 판결을 받아 한국에서 집행할 수 있는지에 관한 주요 대법원 판례 변경

최근 상담하여 수임한 Cross-border 케이스에서 중요하게 논의되었던 이슈에 대한 한국 대법원 판례를 소개하고자 합니다. 해당 케이스를 간단히 소개하자면, 미국회사는 한국회사를 상대로 대금지급청구 소송을 미국법원에서 하고 싶습니다. 그런데 한국회사의 재산은 모두 한국에 있는 상황이라, 추후 미국법원 판결이 확정되면 한국에 가서 집행을 해야 합니다. 여

(미국) 위구르 강제노동금지법의 시행에 따른 미국 내 사업자에 대한 시사점

미국에서 무역업을 하시는 분들에게 중요한 법이 얼마 전 시행되었습니다. 많은 분들이 이미 아시고 계실 것으로 보이지만, 그 의미가 매우 중요하기 때문에 해당 법의 핵심과 주요 내용 및 시사점 등을 아래에서 간단하게 정리해보았습니다. 위구르 강제노동금지법이 2022. 6. 21. 시행되었습니다. 본 법의 핵심은 다음과 같습니다. (i) 중국 신장 위구르 자치

Comments


Commenting has been turned off.
bottom of page